최종편집 2018.11.16 21:6
 
전체 사회 행정 교육 경제 정치/종교 문화/역사 복지/건강 스포츠/여행 밀양방송
 
박스기사
 낙숫물 소리
 뿌리를 찾아
 시, 수필
 메세지
 지역전망대
 소설
 현지르뽀
 歷史속의 密陽人
 문학/예술
 山따라 江따라
 탐방
 社說
 기고
 인물
 역사의 향기
 향토기행
 책이야기
 건강시대
 대선을 향한다
 총선을 달린다(밀양)
 명리학
 독서 산책
 밀양아리랑글판전
 발언대
  가장많이본뉴스
엄용수 국회의원
대한민국 임시정
재부밀양향우회,
-니나의 초원-
밀양인 윤태선
대한민국에 방탄
(현장기획) 밀
떠오르는 지평선
삼랑진 안태호의
부산대학교 밀양
유년의 아랫목
밀양머슴아 가수
밀양연꽃단지,
19살 밀성제일
밀양아지매클럽
코스모스가 부르
전국최초 조합형
밀양문화체육회관
밀양 리더스CC
경남 파크골프
 
뉴스홈 >기사보기
적극적으로 꿈꾸기

[2018-11-02 오전 10:11:00]
 
 
 

‘삶은 꿈의 연장이고 꿈은 삶의 연장’이라는 말이 있다. 아침에 하는 이미지 명상이 꿈을 삶으로 연장한 것이라면, 밤에 잠자리에서 하는 명상은 삶을 다시 꿈으로 연장한다. 우리는 꿈을 통해 삶을 개선할 수 있고 치유할 수도 있다. 이 방법을 오랫동안 연습한 사람 가운데는 하루 종일 풀리지 않던 문제를 꿈속에서도 계속 풀다가 답을 발견하기도 하고, 오랫동안 앓았던 지병이 낫는 꿈을 꾸었는데 그것이 현실이 되는 기적 같은 일을 경험하기도 한다. 물론 무의식적인 습관이 될 때까지 의도적인 노력을 끊임없이 기울인 결과다. 그렇다고 ‘적극적으로 꿈꾸기’가 마냥 어렵기만 한 훈련은 아니다. 과정도 충분한 보람이 있고 재미도 있다.


처음에는 그저 오늘 하루에 있었던 일을 천천히 회상하는 것으로 충분하다. 다시 떠올리는 과정에서 후회되기도 하고, 부끄럽기도 하고, 화가 나기도 하는 다양한 감정을 다시 한 번 체험하게 된다. 그리고 그 체험과 함께 ‘감정의 정화’가 일어난다. 상상이라는 ‘잠 없는 꿈’을 통해 스스로가 치유된 것이다. 이런 습관이 오래도록 베이면 꿈의 영역에서도 비슷한 일들이 벌어진다. 수동적으로 꿈에 이끌려 가는 것이 아니라 적극적으로 꿈꿀 수 있게 된다.
 
⊙동작
① 익숙해지기 전에는 ‘입으로 숨 내쉬기’나 ‘뇌 진동시키기’등에 이어 시행하는 것이 좋다.
② 자리에 누워 다리는 어깨 넓이로 벌리고 팔은 5도 아래로 내려 손바닥이 하늘을 향하게 한다.
③ 눈을 감고 천천히 호흡을 하면서 오늘 지나온 일들을 하나하나 차례대로 떠올린다.
④ 괴로웠던 일일수록 마음을 집중해서 이미지를 생생하게 떠올린다. 마음이 가벼워지면 다음으로 넘어간다.
⑤ 3회 정도 깊이 숨을 들이마시고 내쉬면서 마무리한다.
 
⊙Tip
상상을 하다 보면 다른 상념이 더 강하게 찾아올 때도 있다. 그럴 때는 자연스럽게 찾아오는 공상을 즐기는 것도 좋다. 또, 왜 그런 생각이 찾아왔는지를 생각해보면 그것도 훌륭한 명상의 주제가 된다. 

 

⊙효과
스트레스 완화, 감정정화에 효과적이며, 숙면에도 좋다.


진태규/단월드밀양센터사범

 
 
 
내용
이름
   비밀번호
     
     
     
     

최근기사
김호근 부이사장, 법무부장관 표창
마음 밭에 싹이 트다
우리가 길거리로 나선 이유(?)
우리는 당신을 '기부천사
국민의 나무 '소나무'
전국이 '수능'에 긴장
밀양문화예술의 혁명이 된 ‘밀양강 거
소액다수의 정치후원금 기부문화 정착이
함께 살아간다는 것은
비파나무
감동뉴스
이웃과 나누는 행복한 일상
홀로사는 어르신 효도관광
수소원자에너지준위가 E1>E2>E3.
깜짝뉴스
누적 적자경영의 '밀양무역&#
세계최대규모 김치공장 밀양유치 확정
축협, 축산물품질경영대상 수상
 
(50423)경남 밀양시 북성로2길 15-19(내이동) 밀양신문 | Tel 055-351-2280 | Fax 055-354-0288
Copyright ⓒ 밀양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lynew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