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9.2.21 14:25
 
전체 사회 행정 교육 경제 정치/종교 문화/역사 복지/건강 스포츠/여행 밀양방송
 
정치/종교
 전체
  가장많이본뉴스
밀양에 경남진로
밀양농협 3월
설 연휴, 가족
밀양시자원봉사단
무안농협 3월
삼랑진농협 3월
밀양축협 3월
부산-대구 고속
박일호 밀양시장
밀양 농특산물,
밀양나노, 일본
부북농협 3월
밀양시, 202
흔들리는 경남호
조해진 前의원,
시민공약자문평가
밀양아리랑 옛이
밀양역 광장에
내 어머니 이야
여행업체 관계자
 
뉴스홈 >기사보기
공정위의 후행물류비 과징금 부과 결정에 우려 표방
의정브리핑
[2019-01-29 오전 10:08:16]
 
 
 

지역구 엄용수 의원(밀양·의령·함안·창녕)은 지난 22일 보도자료를 통해 언론에 보도된 공정거래위원회의 후행물류비 과징금 부과 결정에 대해 우려를 표방하며, 공정위의 우월적 지위를 이용한 불필요한 행정행위를 중단할 것을 촉구했다.


지금까지는 물류센터에서 매장까지의 유통비용을 후행물류비라는 명목으로 납품업체가 관행적으로 부담해 왔는데, 이번에 공정위가 이러한 관행을 우월적 지위를 이용한 불공정 거래라고 판단하였다.


문제는 현행 계약서상에 최종 납품장소가 명확하게 명시되지 않은 상태에서 유통업체의 책임으로만 돌리기에 법적 다툼이 있고, 또 유통업 분야의 사업성을 훼손해 경쟁력까지 떨어뜨릴 우려마저 있다는 것이다.


엄용수 의원은 “이번 과징금 부과 조치는 오히려 공정위가 우월적 지위를 이용해 불필요한 행정행위를 남발한 것에 불과하다”며, “불필요한 시장개입은 결국 납품단가 인상으로 귀결되어 모두에게 피해가 될 수밖에 없기 때문에 즉각 중단하고, 표준계약서의 정비 등 제도개선에 주력해야 한다”고 밝혔다.

엄용수/국회의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이름       비밀번호    
%>
 
 
 

최근기사
밀양아리랑 마라톤대회 초읽기
가곡동 예림교 입체교차로 ‘변신’
얼음골 사과 페스티벌의 場 ‘활짝’
미래 밀양의 기술명장 첫 걸음 ‘시작
밀양의 성적표 ‘UP↑’, 희망을 본
올해 ‘경남축제’에 빠져 보세요
밀양시 새마을회, 감자에 사랑을 심다
국립 밀양기상과학관·밀양아리랑 우주천
밀양송전탑의 종착지는(?)
복지상담, 찾아가서 말씀드리겠습니다
감동뉴스
이웃과 나누는 행복한 일상
홀로사는 어르신 효도관광
수소원자에너지준위가 E1>E2>E3.
깜짝뉴스
누적 적자경영의 '밀양무역&#
세계최대규모 김치공장 밀양유치 확정
축협, 축산물품질경영대상 수상
 
(50423)경남 밀양시 북성로2길 15-19(내이동) 밀양신문 | Tel 055-351-2280 | Fax 055-354-0288
Copyright ⓒ 밀양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lynew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