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2.26 16:3
 
전체 사회 행정 교육 경제 정치/종교 문화/역사 복지/건강 스포츠/여행 밀양방송
 
박스기사
 전체
 살며 생각하며
 시가 머무는 자리
 마음의 창
 재약산의 숨결
 소설
 현지르뽀
 歷史속의 密陽人
 문학/예술
 가치핸들
 기획
 社說
 기고
 인물
 역사의 향기
 미담 속으로
 책이야기
 건강시대
 대선을 향한다
 총선을 달린다(밀양)
 발언대
 독서 산책
 밀양아리랑글판전
 낙숫물소리
  가장많이본뉴스
황미리 플루티스
신발업계 신화
요동치는 총선
편하시겠습니다
밀양 고추·깻잎
교통사고 예방
슬레이트 처리·
밀양 르네상스
함께할 수 있어
감 가공천국(6
아리랑의 계절
시민과 소통하는
도농상생, 밀양
신종 코로나바이
보고 싶은 얼굴
2020년 표준
지역 농가소득
문화도시 밀양
밀양시의회 정정
기운 가지고 놀
 
뉴스홈 >기사보기
봄의 향연

[2019-04-15 오전 10:21:26]
 
 
 

봄의 향연
                                                   라옥분

찬란한 빛으로 물든 봄날의 오후

봄빛이 더해질수록 아름다워지는 매화
따스한 해풍에 실려 물결치는 유채꽃의 화려한 몸짓엔 청춘의 아름다움이 담겨있고
보일 듯 보이지 않는 속치마를 연상케 하는 진달래
얼기설기 담장을 이룬 샛노란 개나리
돌 틈 사이 뾰족이 뚫고 나온 보랏빛 제비꽃
서둘러 봄소식 들고 찾아온 은은한 아침이슬 머금은 청매화와
수줍은 듯 고개 내민 붉은 동백꽃
봄의 전령사인 복수초가 앞다투어 꽃망울을 터트릴 때
원기회복에 좋다고 너스레를 떠는 달래가 담긴 바구니에는 아지랑이가 일렁이고
봄 햇살 받으며 자연이 빚어놓은
현란한 빛으로 우리들의 몸과 마음은 바람따라 흔들리는데

명지바람 불어와 치맛자락 휘날리니 후드득 떨어지는 핑크빛 꽃잎 꽃잎들‥

마을동산에 수놓은 꽃잔치에 봄 마중 나온 사람들은 속닥이듯 말한다
“그래 모두가 화무십일홍인것을”

·충북괴산출생
·창신대 문예창작과 졸업
·좋은문학 시 등단
·김해문인협회 회원

라옥분/시인

 
 
 
내용
이름
   비밀번호
     
     
     
     

최근기사
아름다움을 간직한 위양지의 겨울
소방용수시설 주변 5m 이내 불법 주
주방의 안전을 위해 K급 소화기를 비
뜸(灸)은 어떤 건강법인가(5)
행복의 선물
한국공인중개사협회 밀양지회, 사랑의
밀양구치소, 제12대 채완식 소장 취
겨울 장독대
김미형 캘리그라피
등칡
감동뉴스
이웃과 나누는 행복한 일상
홀로사는 어르신 효도관광
수소원자에너지준위가 E1>E2>E3.
깜짝뉴스
누적 적자경영의 '밀양무역&#
세계최대규모 김치공장 밀양유치 확정
축협, 축산물품질경영대상 수상
 
전체 :
어제 :
오늘 :
(50423)경남 밀양시 북성로2길 15-19(내이동) 밀양신문 | Tel 055-351-2280 | Fax 055-354-0288
Copyright ⓒ 밀양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lynew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