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9.17 11:27
 
전체 사회 행정 교육 경제 정치/종교 문화/역사 복지/건강 스포츠/여행 밀양방송
 
박스기사
 전체
 살며 생각하며
 시가 머무는 자리
 마음의 창
 재약산의 숨결
 소설
 현지르뽀
 歷史속의 密陽人
 문학/예술
 가치핸들
 기획
 社說
 초대석
 인물
 역사의 향기
 기고
 책이야기
 건강시대
 대선을 향한다
 총선을 달린다(밀양)
 발언대
 수필단상
 밀양아리랑글판전
 낙숫물소리
  가장많이본뉴스
세계문화유산 고
밀양의 세계화를
새롭게 탈바꿈
전국을 뜨겁게
낙하산 인사 수
집이 있어야
풋고추
한우브랜드 활성
장기요양 종사자
밀양시, 한국연
오후의 나른함을
더 나은 삶을
밀양시, 스마트
새로운 수리 시
식물재배와 정원
귀(耳)와 뜸
열대야
최용현 작가,
밀양시, 추석맞
긴급재난지원금,
 
뉴스홈 >기사보기
Santiago 순례자들과 성탄절 파티
Hornillos - Brugos 24.5km
[2021-08-17 오전 10:08:58]
 
 
 

25일 아침 7시 반에 안개로 10m 앞을 분간하기 어려운 순례길을 헤매듯 찾아 목적지 Hornillos에 무사히 도착했다. 마치 미로 여행을 하는 것처럼 길을 더듬어 약 3시간을 헤맸다.

요새 밤낮 기온차가 심해 걸핏하면 아침 안개가 끼어 순례객들 발걸음 힘들게 했다. 보통 오전 10시 전후로 안개는 쥐 죽은 듯이 사라졌다. 쉬엄쉬엄 한 6시간 정도 걸었다.

걷다가 하도 감상할 곳이 많아 멈춘 시간이 더 많았다. 동네마다 조각 예술품 같은 명품 교회들을 일일이 둘러보았다. 중세 시대 가톨릭이 부흥할 때 세워진 교회들이다. 이 교회들이 긴긴 세월이 흐르면서 비바람에 깎이고 쓸리고 교회 비문들이 희미해졌다. 전에 비해 성도들 신앙심도 퇴색해 조금 스산해 보였다. 여기 스페인도 농촌엔 인구가 자꾸 줄어 빈집이 많이 보인다.

도착해 수속을 끝내고 나니 알베르게 관리인 다빗이 오늘 오후 5시경 크리스마스 축하 행사파티가 있단다. 좀 일찍 도착해 침대에 누워 휴식을 취하고 있는데 순례객들이 하나 둘 모여들었다.

20여 명이 오늘 같은 숙소에서 지나게 되었다. 정말 각국 대표였다. 여성 순례객이 다섯이다. 자기들 끼리 사용하는 언어를 들어보니 영 예측이 되지 않았다. 동구 유럽권?

제 시간에 다 모였다. 거나한 파티는 아니다. 순례객들을 위로하는 초촐한 파디였다. 그래도 얼마나 감사한가? 스페인 사람들 Peregrines(순례객)들 한테는 마치 특혜를 해주듯 늘 친절히 해주었다.

오늘 주 메뉴는 살라드 스파게티와 와인이다. 오늘 제공된 와인은 가정집 양조장에서 바로 숙성시킨 아직 상표가 부착되지 않은 음료용 오리지날 와인이다. 향과 맛이 일품이었다.

난 나이가 좀 든 순례객 틈새 앉았다. 서로 통성명을 하고 한 꼭지 한 꼭지 이야기를 이어나갔다. 스페인 호야킨 68세 엔지니어로 일하다 은퇴, 미국인 윌슨 70세 은행원으로 일하다 은퇴, 그리고 69세 필자. 우리보다 한 열 살 밑 포루투칼 호야. 모두 4명 원팀이 되어 성탄절을 즐겼다. 나이만큼이나 숙성된 순례객들이었다.

저쪽 새파란 젊은 친구들 더 적극적으로 마시고 즐긴다. 젊음이 좋기는 좋다. 대부분 어제 Burgos Albergue에서 서로 마주친 순례객들이다. 걸으면서 늘 느끼지만 순례객들은 늘 마음이 통하는 것 같았다. 그래 서로 먼저 인사하고 정보 주고.

먼 나라 외진 마을 숙소에서 쓸쓸히 성탄절을 보낼 뻔 했는데 뜻밖의 파티 선물을 받고 보니 그 뒷맛이 너무 감사했다. 잔잔히 크리스마스 캐럴이 울러퍼지는 파티장 분위기는 이 땅에 오신 아기예수님의 탄생을 진심으로 축하했다.

 
주태균/코이카 111기

.

 
 
 
내용
이름
   비밀번호
     
     
     
     

최근기사
밀양)경로당‧어린이집 1&
밀양시, 농산물산지유통센터(APC)
밀양 배드민턴 부활을 응원한다
밀양시청 배드민턴 팀, 국내 최정상
밀양) 즐거운 추석 한가위 “보름달”
지역경제 회복과 상생, 밀양형 경제살
밀양아리랑우주천문대, ‘별빛 음악 토
밀양시 신소득작물 ‘샤인머스켓’ 첫
어떤 비는 추억이 되고
귀(耳)와 뜸
감동뉴스
이웃과 나누는 행복한 일상
홀로사는 어르신 효도관광
수소원자에너지준위가 E1>E2>E3.
깜짝뉴스
누적 적자경영의 '밀양무역&#
세계최대규모 김치공장 밀양유치 확정
축협, 축산물품질경영대상 수상
 
전체 :
어제 :
오늘 :
(50423)경남 밀양시 북성로2길 15-19(내이동) 밀양신문 | Tel 055-351-2280 | Fax 055-354-0288
Copyright ⓒ 밀양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lynews@hanmail.net